전체 | 김해시 시정통합모바일



모바일 김해시보

★선택하세요. 하위메뉴 여닫기

전체

김해시, 민선 7기 첫 추경예산(안) 편성

당초예산보다 12% 늘어난 1,705억 원 시의회 제출 1,000여 개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 기대

김해시 전경 

   김해시는 1,705억 원 규모의 민선 7기 첫 추가경정 예산(안)을 편성해 시 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예산(안)이 시의회를 통과하면 일반회계가 당초예산보다 1,308억 원, 특별회계가 397억 원이 증가해 김해시 예산 총 규모는 애초 1조 4,289억 원에서 1조 5,994억 원으로 늘게 된다.
   시의 이번 추경예산(안)은 국가적인 화두인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재정투자에 중점을 두었으며, 주민 불편사항 해소와 계속 사업의 마무리에도 재원을 고루 배분했다.
   추경예산(안) 중 일반회계 분야별 주요 사업으로는 신월역 신설 선 시공분 62억 원, 국도대체우회도로 보상금 30억 원, 시내버스 결손 보전금 40억 원, 부곡동 도시계획도로 28억 원, 진영2택지~본산공단 도로개설 13억 원, 중리교ㆍ용전2교 재가설 10억 원 등 도로ㆍ교통 분야 353억 원, 무계 도시재생사업 65억 원, 동상시장 주차장 조성 32억 원, 지역에너지신산업 활성화 14억 원, 주민주도 골목경제 활성화 10억 원, 테마형 특화단지 마스터플랜 용역 5억 원 등 지역개발 분야 190억 원, 치매전담형 요양시설 확충 14억 원, 동부치매안심센터 설치 9억 원, 경로당 공기청정기 구매 8억 원 등이 사회복지ㆍ보건 분야에 편성됐으며, 서부복합문화센터 건립 17억 원, 음악창작소 조성 20억 원, 마사터널복합 문화공간조성 사업 26억 원 등 문화관광 분야 104억 원, 전기자동차 구매 지원 13억 원, 청소대행료 51억 원 등 환경분야 107억 원, 시청사 부설주차장 신축 40억 원 등 일반행정 분야는 90억 원이며, 그 외 재해ㆍ재난 목적 예비비 314억 원 등이 반영됐다.
   특별회계는 상수도사업 특별회계 268억 원, 하수도사업 특별회계 27억 원, 도시철도사업 특별회계 100억 원이 편성됐다.
   특히, 김해시는 양질의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을 예산(안)에 포함 시켰는데 대표사업들을 살펴보면 동상시장 청년몰 조성사업 13억 원, 청년 메이커 팩토리 설치사업 4억 원, 스타트업 청년채용 연계사업 3억 원, 청춘 푸드트럭 지원사업 3억 원, 청년 부흥프로젝트 2억 원, 김해취업발전소 운영 1억 원 등이 있으며, 그 외 47개 일자리창출 사업에 122억 원을 투입해 직접 일자리 1,016개를 창출하고, 창업 및 직업훈련 지원을 통한 민간주도 간접 고용 효과도 적극적으로 이끌어 낸다는 계획이다.
   기획예산담당관 관계자는 "청년 취업난과 경제 위축 타파를 위한 정부 추경에 발빠르게 대응하여 추경예산의 시민 체감도를 극대화할 것"이라며 "민선 7기 첫 추경인 만큼 주요 현안 사업비와 김해시의 미래 성장 동력 예산을 고루 편성해 민선 7기의 성공적 초석을 다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추경예산(안)은 7월 16일부터 개회하는 제212회 김해시의회 임시회에서 심의해 7월 27일 의결 확정될 예정이다.

관리자
| 김해시보 제 856 호
기사입력 :

위로